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1. 12. 16. 08:00

Co2배출 줄이는 그린빌딩(Green Building)설계(5)외피: 글레이징

글레이징은 건물 외피 시스템 중 투명하거나 반투명한 건물외피재료에 해당하는 용어입니다.

글레이징은 다음의 이유로 사용됩니다.

(1) 건축적 외관
(2) 자연광 허용
(3) 직접적인 태양복사 허용
(4) 조망을 위한 기회제공
(5) 개폐용 유닛을 통한 기류 허용

다시 말해, 멋있어 보이고 태양광을 건물의 빌디의 내부로 끌어들이기 쉬운 투명재이면서, 바깥을 잘 볼 수 있는 재료이므로 이에 대한 물리적 속성을 이용하고자, 현대적 빌딩(?)에 많이 사용되는 외피입니다.

다음 사진은 파사드에 글레이징 외피를 사용한 사례(아리조나 주립대 바이오 설계연구소)입니다.


빌딩의 외관은 건축에서 "과학적 측면"보다는 "예술적 측면"으로 여겨지지만, 설계를 통해 만들어지는 글레이징 외피를 가진 빌딩은 열과 빛환경에서 대비되는 결과를 초래하기도 합니다.

물론 태양빛(자연광)을 외피가 그대로 투과시켜 태양복사열을 내부로 끌어들인다거나, 좋은 조망을 만들어 낼수도 있으며, 빌딩의 형태의 가시적 효과를 가져다 줄수 있습니다.
하지만 직접적인 태양복사를 필요로 하지 않거나 눈부심 등을 완화하기 위해서는 차양장치가 필수적입니다.
단지 거주자의 시각적 즐거움(조망)을 허용한다 해도 말입니다.
따라서, Passive 난방의 설계지침을 적용할 필요가 있으며, 또한 기류(적절한 환기)의 환기시스템이 필요한 것입니다.

즉, 아래의 전면 유리를 가진 빌딩이지만, 미학적 요건을 갖추는 동시에 다음 두번째 사진과 같이 Passive 태양열 난방용 글레이징기법을 이용할 필요가 있는 것입니다.


디테일하면서도 첨단 기술을 갖춘 사례는 다음 사례와 같이 통합 광전지 외장마감을 가진 사례입니다.
빌딩 내부 공기의 환기를 위해 지능적으로 개폐가 가능한 빌딩 외피에 해당합니다.


즉, 지나친 개방감을 위한 외피전략으로 글레이징 기법으로 빌딩 내부의 에너지 성능을 떨어뜨리는 단점을 보완하기 위한 시스템적인 방법입니다.


그렇다고, 글레이징을 활용한 설계가 큰 빌딩에만 사용되어지는 어려운 외피는 아닙니다.
일반 주택에서도 다음과 같이 쾌적함과 조망을 위해 최소한의 글레이징 영역을 고려할 수 있습니다.


글레이징 기법은 매우 시스템적이고 실행시 각종 고려사항인, U율, 일사획득계수, 가시투과율, 개폐면적 등을 고려하여야만 하는 어려운 설계사항만은 아닙니다.
합리적인 투과(빛) 면을 두기만 하면 됩니다.

"지나친 글레이징 면적이 건물 에너지(및 탄소) 성능을 떨어뜨린다"는 것만 염두에 두면 될 것입니다.


글레이징의 트렌드
최신 글레이징은 앞서 말한 U율, 일사획득계수, 개폐면적, 기밀성, 음향투과손실 등과 같이
매우 복잡한 설계절차를 거치지 않아도 쉽게 사용가능하게 되었습니다.
즉, 고성능 글레이징과 동적 글레이징과 같이 건물 외피재료가 진화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전통적인 성능적 특징을 개선하는 것이 고성등 글레이징이며, 제어시스템에 의한 환경조건에 대한 자동적 반응을 하는 외피가 동적 글레이징입니다.

다음 사례는 통합광정진가 적용된 사례입니다.
이 또한 투명한 광전지 모듈의 글레이징을 빌딩의 외피로 사용한 사례입니다.

나미비아 주거환경 연구개발센터에 사용된 통합 광전지 글레이징을 이용한 보행로 차양시설입니다.


다음은, 뉴욕 Helena 고층주거 아파트에서 출입구 캐노피로 활용되는 글레이징 통합 광전지의 사례입니다.


차양과 조명의 기능을 동시에 하는 글레이징 기술도 개발되었습니다.
다음 오레곤대학교의 빌딩에 적용된 내부 파티션으로 전기장과 같은 시스템으로 투명과 반투명성을 조절할 수 있는 외피 사례입니다.


이러한 사항들을 고려한 설계절차는 다음과 같습니다.

1. 프로젝트의 의도를 설정할 것.
2. 각각의 의도에 대해 설계기준을 설정할 것.
3. 자연채광과 Passive 태양열 난방, 자연환기, 그리고 조망조건을 프로젝트 요구조건 활용을 고려.
4. 건축주 요구조건 수용을 위한 조건들 우선순위 선정할 것.
5. 자연채광, Passive 난방, 환기 등의 잠재력 활용을 위한 부지.
6. 글레이징 시스템 적용을 위한 설계사항을 결정할 것.


Trackback 0 Comment 1
  1. 블라인드팩토리 2012.01.12 09:52 address edit & del reply

    건축 및 에너지 관련 자료 찾다가 방문하게 되었는데요~ 포스팅 내용들이 너무 좋네요~^^ 잘봤습니다. 필요한 내용좀 퍼가도 될까요? 출처는 반드시 기입해 놓을께요^^

창원시 근대건조물 10호, 마산 전기회사 지점장 사택 - 2

지난 3월 21일 창원시 근대건조물심의위원회는 창원시 마산합포구 장군동 1가 4-17번지의 옛 전기회사 지점장 사택을 ‘창원시 근대건조물 제10호’로 결정하였다. 앞선 이들이 남겨 놓은 문화유산의 보존책무..

창원시 근대건조물 10호, 마산 전기회사 지점장 사택 - 1

지난 3월 21일 창원시 근대건조물심의위원회는 창원시 마산합포구 장군동 1가 4-17번지의 옛 전기회사 지점장 사택을 ‘창원시 근대건조물 제10호’로 결정하였다. 앞선 이들이 남겨 놓은 문화유산의 보존책무..

우리도 선진국이 되었다는데,,,

‘선진국에서는...’ ‘우리도 선진국이 되어야...’ 등 등 , 오랜 세월 얼마나 들먹이며 얼마나 부러워 했던가, 선·진·국 7월 2일 UNCTAD(유엔무역개..

마산 인공섬(해양신도시)을 에너지자립섬으로

이 글은 최근 경남지역의 세 NGO에서 창원시에 공개적으로 제출한 요청서입니다. 창원시가 개발업체를 공모 중인 마산 앞바다의 인공섬(해양신도시)을 에너지 자립섬으로 만들자는 내용입니다. 마산 인공섬을 에너지자립섬으로 개발 요청..

창원시 근대건조물 10호, 가치를 논하다

마산YMCA 제22회 시민논단 창원시 마산합포구 장군동 1가 4-17번지에 현존하는 옛 전기회사 지점장 건물의 보전 문제를 두고 지난 3월 12일 창원시 근대건조물심의위원회가 심의한 뒤 그 가치를 인정해 ‘창원시 ..

유물과 유적으로 본 창원의 역사와 문화

마산YMCA 제89회 아침논단 이번 마산YMCA 아침논단에서는 창원대학교 박물관 김주용 학예실장이 준비한 이번 강연은 유물과 유적으로 창원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현장 중심의 생생한 이야기를 들을수 있을 것입니다..

호남 5대 명산 천관산 탐방 산행기-2

-2021년 5월 28일∼29일(금∼토, 1박2일) / 이 글은 참가자 중 손상락 선생이 썼다. 2일차 아침은 그 유명한 라면으로 집단 급식을 한 후 8시에 숙소를 출발해서 8시 25분경 천관산 입구에 도착했다...

호남 5대 명산 천관산 탐방 산행기-1

-2021년 5월 28일∼29일(금∼토, 1박2일) / 이 글은 참가자 중 손상락 선생이 썼다. 학봉산악회는 창립 12주년을 기념하는 100산 탐방 프로그램 일환으로 한반도 끝자락에 위치한 장흥군이 자랑하는 천관..

Building the Housing of the Future - 4

2019년 보스턴 컨설팅 그룹(Boston Consulting Group, Inc. / BCG)에서 미래주거를 주제로 ‘Building the Housing of the Future’라는 보고서를 공개했다..

Building the Housing of the Future - 3

2019년 보스턴 컨설팅 그룹(Boston Consulting Group, Inc. / BCG)에서 미래주거를 주제로 ‘Building the Housing of the Future’라는 보고서를 공개했다..

Building the Housing of the Future - 2

2019년 보스턴 컨설팅 그룹(Boston Consulting Group, Inc. / BCG)에서 미래주거를 주제로 ‘Building the Housing of the Future’라는 보고서를 공개했다..

Building the Housing of the Future - 1

2019년 보스턴 컨설팅 그룹(Boston Consulting Group, Inc. / BCG)에서 미래주거를 주제로 ‘Building the Housing of the Future’라는 보고서를 공개했다..

신공항으로 주목 받는 가덕도 연대봉과 외양포-2

● 가덕도 및 저도 ‘진해만 요새사령부’ 및 ‘요새 포병대대’ 답사 - 외양포는 단순한 포구가 아니라 러일전쟁을 앞두고 대한해협을 지키기 위해 일본이 설치한 포병부대가 있었던 마을입니..

신공항으로 주목 받는 가덕도 연대봉과 외양포-1

(이 글은 신삼호 건축가가 올렸습니다) 최근 우리지역 내(진해만)에 위치한 가덕도가 지역 간 정쟁의 이슈로 몸살을 앓고 있는 것 같습니다. 가덕도에 신공항을 건설하면 창원지역에 사는 사람들이 해외여행 갈 때, 영종도까지 갈 것..

영농형 태양광은 기후위기 극복의 좋은 수단이다

이 글은 환경운동가 박종권 선생(아래 사진)이 썼다. 경남기후위기비상행동 공동대표이기도 한 박종권 선생은 7순을 바라봄에도 지구환경을 지키기 위해 온 몸을 던지고 있다. 기후위기는 우리 는 앞에 와 있다. 대통령도 기후위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