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창원감리서2

마산·창원 역사 읽기 (13) - 제국주의 침략과 마산포 개항 2. 청동기시대에서 10·18까지 2-6 제국주의 침략과 마산포 개항 제국주의는 독점기업과 금융자본의 지배가 확립되고 상품수출보다 자본수출이 현저한 중요성을 지니며, 열강에 의해 지구상의 모든 영토가 분할된 단계의 자본주의를 말한다. 고대 로마의 제국은 다른 나라와 민족을 침략하여 노동력과 생산물을 약탈하거나 강제적으로 점령하고 통치하는 것이었다. 근대의 제국주의는 군사적 점령과 자본의 이식을 통하여 식민지의 경제체제를 자본주의 시장에 강제적으로 편입시켰으며, 식민지 민족자본의 성장을 철저하게 봉쇄했다. 선진자본주의 열강들은 식민지를 확보하기 위한 경쟁에 돌입했고, 19세기말경에는 영국·프랑스·러시아·독일·이탈리아 등이 전 세계 대부분을 식민지로 분할하였다. 아시아도 자본주의 열강의 관심에서 벗어날 수 .. 2014. 8. 18.
그림으로 보는 마산도시변천사 (42) - 개항이후 1) 김경덕의 매립 계획 개항이 되면서 외국상선들이 마산포에 드나들기 시작했습니다. 외국군함들도 가끔 들어왔습니다. 외국 선박들이 들어오는 날이면 공물상인들과 잡화상들이 서부경남 각지에서 마산포로 몰려들어 북새통을 이루었으며 선창가에는 화물이 넘쳐났습니다. 하지만 당시 마산항의 규모와 시설은 이러한 상황을 충분히 감당할 수 없었습니다. 오산선창․어선창․백일세선창․서성선창의 네 개 선창과 동․서 두 개의 굴강이 있었지만 모두 수심이 얕아 선박접근이 쉽지 않았고 하역장소도 좁았습니다. 선착장도 자연적 지형을 이용한 초보적인 시설뿐이었습니다. 늘어가는 항만 물량을 도저히 수용할 조건이 되지 못했습니다. 이때 동성리에 거주하던 김경덕이라는 사람이 마산포 앞에 매립을 하겠다고 나섰습니다. 마산포 개항 5개월 후인.. 2011. 1.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