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4. 5. 19. 00:00

그림으로 보는 마산도시변천사 (214)

<근대기 마산도시변화 총정리>

개항부터 해방 때까지 47년 동안 진행된 마산의 도시변화과정 속에는 일제의 식민지 정책이 철저히 반영되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것은 일제가 자본 축적을 위해 마산을 투자의 대상으로 삼아 도시를 물리적으로 확대하거나 변형시켜 나갔다는 사실을 말합니다.

이 과정에서 원래 조계지로 설정되었던 신마산 지역은 식민 지배 이후 부분적으로 일본인들에 의해 근대적 도시로서의 면모를 보이기도 했습니다만 한국인들이 살고 있었던 원마산 지역의 사정은 전혀 달랐습니다.

도시정책을 좌우했던 일본인들에게 있어서, 도시는 단지 투자의 대상이었기 때문에「근대도시로의 변화」와「전통 공간의 보존」이라는 도시의 기본적인 발전방향은 철저히 무시되었던 것입니다.

도시변화과정의 바탕이 이러했기 때문에 근대기 마산 도시는 경제적 잉여를 창출하기 위한 양적 팽창에 치우쳤을 뿐, 도시 공간을 질적으로 향상시키기 위한 노력은 거의 없었습니다.

그 뿐만 아니라 조계지 일대를 기반으로 한 신마산이 지형 상 시역화(市域化)되기에 적절한 자연평지 중 최남단에 자리를 잡았던 것도 마산의 도시구조를 결정하는 규정적 요소로 작용하였습니다.

이 지역의 공간적 한계는 북쪽에 위치한 원마산 방향만 제외하고 나머지 세 방향이 바다와 산으로 둘러싸인 자연평지의 최말단부라는 것이었습니다. 따라서 이러한 도시의 공간적 입지조건이 시역(市域)이 확장되는 과정에서 적지 않은 폐해를 가져오게 하였습니다.

즉 원마산의 북쪽에 가용지로 활용할 수 있었던 광활한 평지가 존재하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무리하게 전 해안을 매립하여 천혜의 자연해안을 모조리 없애버리고 서쪽의 산사면(山斜面)을 개발할 수밖에 없었던 것입니다.

이런 결과는 산과 바다 사이에 놓인 동서방향의 단축(短軸)이 경사면이라는 지형적 한계를 극복하지 못함으로써 발생한 것입니다.

이러한 조건 때문에 도시 각 공간의 유기적 연결은 어려워졌고, 결국 도시 내 각 지역이 균등하게 발전하지 못하는 이유가 되기도 했습니다.

금까지 제가 올렸던 근대기 마산도시변화에 대한 글들은 문헌과 지도 등 서지(書誌)를 이용한 역사학적 관점에서 쓴 글입니다.

글의 수준을 높이기 위해서는 충분한 자료 수집과 이에 따른 분석이 선행되어야 했습니다. 이를 위해 노력을 기울이지 않았던 것은 아니지만 만족스럽지는 않습니다.

특히 정부기록보존소 자료, 사정(査定) 당시의 토지관련 자료, 행정관련 기록들을 완전하게 검토하지 못한 아쉬움이 큽니다.

또한 개항이라는 특수한 경험을 가진 도시로서의 도시사적 의미 고찰과, 유사한 변화과정을 거친 타 도시와의 비교연구를 시도하지도 못했습다. 그리고 도시변화의 사실 확인이라는 관점에 치중함으로써 도시공간에 대한 분석을 심도 있게 진행하지 못하였습니다.

조금이라도 스스로를 위안해 본다면, 본 글에서 이용한 자료가 기존의 마산사 연구에 자주 인용되었던 관찬자료의 수준은 약간 넘어선 것들이었으며, 이 덕택에 기왕의 통설도 일부 극복할 수 있었던 점입니다.

또한 선행 연구가 없는 상태에서 시도되었다는 점과 도시연구에서 선행되어야할 물리적 형태변화의 연구라는 점에서 「근대기 마산 도시의 기초 자료」 정도의 가치는 있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한편, 이 글의 대상이었던 시기와 현재와의 사이에는 약 70여년의 시간이 존재하고 있으며 이 시간 동안 마산의 도시구조는 전쟁과 공업화 등을 거치면서 많은 변화를 겪었기 때문에 당시의 도시구조와 현재의 도시구조는 엄청난 차이가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시점에서 예단할 수 있는 것은 당시에 만들어진 마산의 도시구조가 현 도시 내부에 잔존하고 있으면서 지금과 같은 도시구조로 변하기까지 절대적인 영향을 미쳤다는 사실입니다. <끝>

 

「그림으로 보는 마산도시변천사」 연재는 만4년 전인 지난 2010년 4월 8일 시작해 한 주도 쉬지 않고 올렸습니다.

연재를 시작하면서 써나갈 글의 순서를 아래와 같이 3단계로 구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1차 게재>

고려시대 이전

조선시대

개항(1899년)

<2차 게재>

개항부터 경술국치(1910년)까지

일제강점 제1시기(1911년부터 1920년까지)

일제강점 제2시기(1921년부터 1930년까지)

일제강점 제3시기(1931년부터 1945년까지) 

<3차 게재>

산업화 이전시기(1945년부터 1960년까지)

도약 및 전성기(1961년부터 1990년까지)

정체 및 쇠락기(1991년부터 2010년까지)

 

오늘 214회까지 <1, 2차 게재>는 모두 마쳤습니다. 부족한 것이 많았고 놓친 부분도 많았을 것입니다. 차후에라도 좋은 자료가 있으면 보완하겠습니다.

이제부터는 <3차 게재>를 할 계획입니다. 하지만 어려움이 좀 있습니다. <1,2차 게재> 부분은 내용 정리가 되어 있었지만 <3차 게재>는 그렇지 못합니다.

정리하는 시간이 필요하다는 뜻입니다.

그래서 <3차 게재>를 준비하는 동안, <마산·창원 지역사연구회>에서 펴낸 책 「마산·창원 역사읽기」를 매주 월요일에 올리겠습니다. 필자가 다양하고 내용도 좋아 제가 지금까지 올린 연재보다 훨씬 유익한 글들입니다.

「그림으로 보는 마산도시변천사」 1945년 이후의 글은 준비 되는대로 올리겠습니다.

해방 당시의 자료 한 개 소개드립니다.

해방 직후인 1946년에 촬영한 마산의 항공사진입니다. 우측 상단의 하얀 여백이 현 용마고 운동장입니다.<<<

 

 

 

 

Trackback 0 Comment 0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15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3) 인접 지역의 기업과 공장들 - 3 ● 협동정미소 터 상남동 회산다리 건너 회원천변에 붙은 회원동 429-1번지. 현재 환금프라자 건물이 들어서 있다. 삼성그룹 창업자..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14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3) 인접 지역의 기업과 공장들 - 2 ● 교원동 일대의 공장들 건설목공소(가구 제조), 교원동 117번지, 대표 김협환 광전사(전기공사업), 교원동 54번지, 대표 한..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13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3) 인접 지역의 기업과 공장들 - 1 회원동과 교원동, 교방동 일대의 기업체와 공장들의 흔적을 찾아보기로 한다. 실제 경제 활동의 기초가 되는 회사와 공장들을 살펴봄으로..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12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2) 사업구역 인접 동일생활권 내의 삶의 흔적 - 5 ● 북마산중앙시장, 북마산청과시장 북마산중앙시장이 현재의 자리에 들어선 것은 37년 전인 1976년 11월이다. 이 ..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11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2) 사업구역 인접 동일생활권 내의 삶의 흔적 - 4 ● 비치거리 상남동에서 회산다리를 건넌 회원동 초입의 거리를 말한다. 옛날 이곳에는 비석이 있었기 때문에 비석거리로 ..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10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2) 사업구역 인접 동일생활권 내의 삶의 흔적 - 3 ● 회원동 500번지 회원동 500번지 일대의 동네를 말하는데 일제 강점기 때 이곳에 일본군 기마병의 마굿간과 창고가..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9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2) 사업구역 인접 동일생활권 내의 삶의 흔적 - 2 ● 배넘이 고개 [배드나무 고개, 배드난 고개] 회원동 골짜기에서 마재고개로 넘어가는 산중허리를 세인들이 지금도 배넘..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8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2) 사업구역 인접 동일생활권 내의 삶의 흔적 - 1 ● 돌산 못산마을 위쪽 무학산 자락으로 돌과 바위가 많았다고 한다. 예전 주공아파트 위쪽 편으로 돌이 많아서 돌산으로..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7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1) 사업구역 내 삶터의 흔적 - 5 ● 공동우물 집 안으로 수도가 들어오기 전에는 모두 물을 길어 먹었다. 자연적으로 솟는 약수터나 샘터의 물을 먹거나 아니면 우물을 팠..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6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1) 사업구역 내 삶터의 흔적 - 4 ● 주변이 온통 국화밭이었던 시절 마산은 오랫동안 국화의 도시로 유명했다. 지금도 매년 가을이면 국화축제가 벌어진다. 2014년에 제..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5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1) 사업구역 내 삶터의 흔적 - 3 ● 회원천의 다리들 회원동과 교원동은 회원천을 가운데 두고 양편으로 마을이 형성되어 왔다. 사람들이 양쪽을 오가기 위해서 자연스레 징..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4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1) 사업구역 내 삶터의 흔적 - 2 ● 못산(못안, 모산) 회원동에서 무학농원으로 가는 중간지점에 있었던 마을의 이름이다. 옛날에 못이 있었다고 한다. 택지 개발로 옛 ..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3

2.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생활공간의 역사와 흔적 1) 사업구역 내 삶터의 흔적 - 1 ● 회원동(檜原洞) 회원동의 회원(檜原)은 의창현(義昌縣)의 별호(別號)였던 회산(檜山)의 회(檜) 자와 회원현(檜原縣)의 원(原)..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2

1. 회원동, 교방동, 교원동의 변천 - 2 순조 말기인 1832년경에 편찬된 '경상도읍지(慶尙道邑誌)'에 따르면, 창원도호부는 부내면(府內面), 동면(東面), 북면(北面), 남면(南面), 서면(西面) 등 5개 면을 두었다. ..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1

오늘부터 포스팅하는 자료는 창원 소재 '도시문화콘텐츠연구소'에서 펴낸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 사업 &lsquo;마을흔적보존사업 실행계획서&rsquo; 중 발췌한 것이다. 지금은 이미 고층 아파트 단지가 되어버린 본 재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