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6. 2. 15. 00:00

김형윤의 <마산야화> - 73. 어떤 일인 변호사

73. 어떤 일인(日人) 변호사

 

  <부산지방법원 마산지청>

 

장자(莊子) () 노인은 한문학자로서 다분히 야인적 정치 색채를 띤 일종의 장한(壯漢) 타입이다.

일찍 조선 토지조사국에 봉직한 일이 있으나 언제 어떻게 되어서 법조계에 뛰어들었는지 기억이 안 나지만 그가 오래 우거(寓居)한 곳은 장군동 3가이며 만년의 가족으로 자부(子婦)와 시부(媤父) 단 두 사람이다. 말하자면 형영(形影) 상조(相弔)라는 표현이다.

그는 사족(士族)으로 선대의 무사(武士)집 자제라고 하며 일설에는 일본의 정당인 정우계(政友系)라고도 한다. 당시 망() 70년령인데 소장(少壯) 2, 3명 쯤이야 때려 눕힐만한 건강체이고 술도 두주불사하리만큼 호주(好酒)이며 대식(大食)이다. 자기가 맡은 사건이 여의치 못한 판결이 있을 때에는 으레 집에 돌아오던 길로 며느리더러 닭을 잡아 오라 해서 무사검(武士劍)으로서 울화를 끈다고 한다.

다음은 술이다. 평소에는 홀로 있을 때나 객이 올 때나 불구하고 건너집에서 한 모의 두부로 통음(痛飮)을 한다. 법정에서도 피고인의 변론보다는 방약무인(傍若無人)의 태도로 법정을 소란케 한다.

이러다가 입회 검사와 논의 끝에 그날 변론은 중지라 선포하고 퇴장해 버린다. 공판이 끝나면 검사에게 마구 욕설을 퍼붓기 마련이었다. 한번은 일본서 오래 살다 돌아온 박병주란 청년이 자기 형의 채권자를 식도로 척살(刺殺)한 상해치사 사건의 공판 때

잘하는 암성(岩城) 검사가 피고는 계획적으로 사람을 해쳐 놓고 술 취했다고 빙자함은 비겁한 일이라 하여 7년을 구형하자, 변호인 장자(莊子)는 몇 마디 변론을 하다가 검사 자신도 술 취한 경험이 있는 사람이 무슨 그런 술타령을 하느냐 식으로 변론이 급선회를 하자 그대로 듣고 있을 수 없다는 입회 암성(岩城) 검사는 변론 중의 변호사에게

나는 법정에 나온 천황의 대리다. 무엇 때문에 개인의 인신공격을 하느냐

서로 설왕설래 예의 장자(莊子) 노인은 분연히 퇴장하였고, 이 틈에 끼었던 박 피고인은 구형보다 2, 3년 가형 판결이 되고 말았다.

며칠이 지났다. 아들 없는 노 변호사는 미남의 암성 검사를 자기 아들이라고 농도 하며 뿐종 술자리를 벌였다. 자기 집에 초대되는 사람은 암성(岩城)과 그 당시 서기홍 판사 분이다. 술안주는 천편일률로 두부로써 생색을 낸다.

검사와 변호사는 법정에서는 싸워도 자기 집에서 술 마실 때는 화기애애하게 다정하다. 술이 몇 순배 되면 노인과 청년은 또 싸움이 벌어진다.

한날은 검사로서 참을 수 없이 격한 끝에 노인을 유도로써 방바닥에 때려눕히고 나가려 할 찰나에 검사의 멱살은 노인의 거센 손아귀에 잡히는 동시에 서랍에서 권총을 꺼내어 검사의 목에 견주었다. 과연 전광석화다. 손 한 번 까닥하면 검사는 이 세상 사람이 아니다.

검사의 위세고 무엇이고 얼굴은 순식간에 황토빛이다. 이때에 그 자부가 뛰어들어 사력을 다하여 만류한 끝에 권총은 떨어지고 사경에서 벗어난 암성(岩城)은 맨발로 탈출하였다.

잠시 후에 치다꺼리를 하는 자부에게

네 시부가 살인할 사람인 줄 알았느냐? 제깐놈이 검사라고 까불어대도 살려달라고 항복할 것이 아니냐 말이다. 이렇게 되면 세작(洗酌) 갱진(更進), 기쁜 마음으로 서로 담소화락(談笑和樂)하면서 화해술을 마시게 되는 것을, 술 먹는 시부의 마음을 몰라 주는 것이 안타깝다고 하였다.

장자(莊子) 변호사는 술값을 비롯해서 일상 생활 필수품의 외상값이 엄청났다고 했는데 동경에 다녀오겠다고만 하고 비밀리에 자부를 불러들인 후에 종적을 끊었다고 한다.<<<

 

 

 

 

Trackback 0 Comment 0
신공항으로 주목 받는 가덕도 연대봉과 외양포-1

(이 글은 신삼호 건축가가 올렸습니다) 최근 우리지역 내(진해만)에 위치한 가덕도가 지역 간 정쟁의 이슈로 몸살을 앓고 있는 것 같습니다. 가덕도에 신공항을 건설하면 창원지역에 사는 사람들이 해외여행 갈 때, 영종도까지 갈 것..

영농형 태양광은 기후위기 극복의 좋은 수단이다

이 글은 환경운동가 박종권 선생(아래 사진)이 썼다. 경남기후위기비상행동 공동대표이기도 한 박종권 선생은 7순을 바라봄에도 지구환경을 지키기 위해 온 몸을 던지고 있다. 기후위기는 우리 는 앞에 와 있다. 대통령도 기후위기,..

이산화탄소의 위력

이 글은 환경운동가 박종권 선생(아래 사진)이 썼다. 경남기후위기비상행동 공동대표이기도 한 박종권 선생은 7순을 바라봄에도 지구환경을 지키기 위해 온 몸을 던지고 있다. 요즘 전 세계의 최대 화두는 기후위기 문제입니다. 바이..

기후변화와 언론

이 글은 환경운동가 박종권 선생(아래 사진)이 썼다. 경남기후위기비상행동 공동대표이기도 한 박종권 선생은 7순을 바라봄에도 지구환경을 지키기 위해 온 몸을 던지고 있다. &ldquo;새로운 기록이에요&rdquo; 그레타 툰베..

마산포 옛 모습

2020년 5월 6일 박영주 선생이 페이스북에 아래 글과 함께 마산포 옛 모습이 담긴 사진을 한 장 소개했다. 출처는 &lsquo;東京大学学術機関リポジトリ https://repository.dl.itc.u-tokyo.ac.jp..

옛날 사진 속에서 '마산노동병원'을 찾았다

2021년 1월 19일 페이스북에 흥미로운 글이 하나 떴다. 창원지역에서 기록전문가로 널리 알려진 박영주 선생의 글이었다. 1950년대 설립된 마산노동병원을 찾았다는 내용이었다. 반가운 일이라 포스팅한다. 옛날 사진 속에서 '..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27

3. 주민 열 분의 이야기 10) "진짜 본토박이" ------------------------- 배○○ 1941년생 마산회원구 회원동 604-2 날짜 : 2015년 1월 16일 장소 : 자택 - 반갑습니다. 이 동네에서 태어..

창원 민주화 역사 담은 창작연극 ‘도시의 얼굴들’

이 글은 <문화뉴스> 노예진 기자의 2021년 3월 5일 기사입니다. 2월 28일 성황리에 막을 내리다 강제규 감독 &ldquo;코로나 이길 희망으로 기억되길&rdquo; 창원시의 역사적 배경을 담은 창작연극 &rsquo;도시..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26

3. 주민 열 분의 이야기 9) "서민들 살기 좋은 동네" ------------------------- 심○○ 1943년생 마산합포구 교원동 8-6 날짜 : 2015년 1월 10일 장소 : 자택 - 이 동네 사정을 제일 잘 ..

"창원 70년사 잘 담긴 연극 탄생 뿌듯"

이 글은 경남도민일보 김민지 기자 (kmj@idomin.com) 2021년 02월 22일 (월) 기사입니다. 허정도 건축가 동명 도서 원작&hellip;관객, 연기&middot;무대&middot;의상 호평 일제강점기부터 부마항..

창작연극 <도시의 얼굴들> 2월 18일 개막

이 글은 위드인뉴스 김영식 기자의 2021년 2월 19일가 기사입니다. 창원시의 역사적 배경을 담은 창작연극 <도시의 얼굴들>이 지난 2월 18일 성산아트홀 소극장에서 드디어 첫 막을 올렸다. 2019 한국지역출판대상 천인독자..

박정철, 연극 ‘도시의 얼굴들’ 캐스팅 확정

배우 박정철이 연극 무대에 오른다. 이 글은 톱데일리(http://www.topdaily.kr) 최지은 기자의 2021년 2월 15일 기사입니다. 14일 토리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ldquo;배우 박정철이 연..

마산 70년 담은 〈도시의 얼굴들〉 이달 무대에

<이 글의 원문은 경남도민일보 김민지 기자가 쓴 2021년 1월 27일 기사입니다.> 허정도 건축가 원작 동명 도서 옴니버스 형식으로 각색&middot;극화 이달 18&sim;28일 성산아트홀서 창원문화재단이 주최&middot..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25

3. 주민 열 분의 이야기 8) "여기가 제2의 고향이지요" ------------------------- 이○○ 1937년생 마산회원구 회원동 670-3 날짜 : 2015년 1월 9일 장소 : 자택 - 반갑습니다. 옛날 동네..

창원시 마산 회원1지구 재개발지역 이야기 - 24

3. 주민 열 분의 이야기 7) "허허벌판에 이룬 삶의 터전" ------------------------- 박○○ 1947년생 마산회원구 회원동 672-22 날짜 : 2015년 1월 8일 장소 : 관룡사 - 반갑습니다. 예전..